본문 바로가기

윤병세, 내일 한·미 외교장관 회담

중앙일보 2015.08.29 16:46
윤병세 외교부 장관이 29일 미국으로 출국했다. 윤 장관은 시애틀에서 열리는 미국지역 총영사회의에 참석한 데 이어 미국 알래스카주 앵커리지로 이동해 30~31일 존 케리 미 국무부 장관이 주최하는 북극 외교장관회의(GLACIER)에 참석한다. 31일에는 케리 장관과 따로 한·미 외교장관 회담을 하고 10월 박근혜 대통령의 방미 때 예정된 한·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사전조율 작업을 한다. 한반도·동북아 정세 관리와 하반기 주요 외교일정 등 양국 공조 방안도 함께 협의할 전망이다. 윤 장관은 또 하와이주 호놀룰루를 방문한 뒤 중국 베이징으로 직행해 내달 3일 전승절 행사에 참석한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