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녀사냥' 배정남, 불의를 보면 못 참는 성격…'강도 잡고 인증되기도'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29 15:15
배정남 [사진 중앙포토]




'마녀사냥' 배정남, 불의를 보면 못 참는 성격…'강도 잡고 인증되기도'



모델 배정남이 과거 강도를 잡았던 사건이 화제다.



배정남은 28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는 배정남이 게스트로 출연해 화제다.



마녀사냥에 출연한 배정남의 일화가 다시금 수면 위로 올라오고 있다. 배정남은 과거에 영화“베를린”을 촬영 한 후 새벽 2시경에 집으로 오는 길에 택시 강도를 잡았던 것이다.



배정남 측근에 따르면 며칠 후 영등포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으라는 연락이 왔고, 배정남은 영화 “베를린” 촬영 때문에 자리에는 참석하지 못했다고 한다. 결국 감사장은 배정남의 매니저가 대신 받아왔다고 한다.



배정남은 이에 “남들도 다 할 수 있는 일인데 이런 상을 받게 돼서 쑥스럽다”고 전했다.



한편 배정남이 출연한 '마녀사냥'에는 노라조 이혁과 서인영이 함께 출연하여 화려한 밤문화 솔직한 토크를 펼쳤다. 서인영은 이 날 방송에서 '배정남과 마녀사냥이 잘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배정남 마녀사냥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배정남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