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녀사냥' 배정남, 불의를 보면 못참는 성격…'직접 강도잡아'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29 14:59
배정남 [사진 중앙포토]




'마녀사냥' 배정남, 불의를 보면 못참는 성격…'직접 강도잡아'



모델 배정남이 과거 강도를 잡았던 사건이 화제다.



배정남은 28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는 배정남이 게스트로 출연해 화제다.



마녀사냥에 출연한 배정남의 일화가 다시금 수면 위로 올라오고 있다. 배정남은 과거에 영화“베를린”을 촬영 한 후 새벽 2시경에 집으로 오는 길에 택시 강도를 잡았던 것이다.



배정남 측근에 따르면 며칠 후 영등포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으라는 연락이 왔고, 배정남은 영화 “베를린” 촬영 때문에 자리에는 참석하지 못했다고 한다. 결국 감사장은 배정남의 매니저가 대신 받아왔다고 한다.



배정남은 이에 “남들도 다 할 수 있는 일인데 이런 상을 받게 돼서 쑥스럽다”고 전했다.



한편 배정남이 출연한 '마녀사냥'에는 노라조 이혁과 서인영이 함께 출연하여 화려한 밤문화 솔직한 토크를 펼쳤다. 서인영은 이 날 방송에서 '배정남과 마녀사냥이 잘 맞는 것 같다' 고 말했다.



배정남 마녀사냥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배정남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