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메리칸 울트라, 너구리 라면에 뜨거운 물 붓더니…침샘 대박 자극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27 14:35




'아메리칸 울트라'에 오동통한 너구리 라면이? '반갑다 너구리야'



영화 ‘아메리칸 울트라’에 한국 라면이 등장해 관심을 끌고 있다.



최근 ‘아메리칸 울트라’의 예고 영상이 공개 되며 영화 속 한국 라면 ‘너구리’의 등장으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며 화제가 되고 있다.



극중 너구리는 주인공 마이크(제시 아이젠버그 분)가 편의점에서 일하는 장면에서 등장한다.



자연스럽게 물을 끓여 라면에 물을 붓고 숟가락으로 휘젓는 마이크의 모습은 토종 한국인의 모습을 방불케 해 국내 관객들에게는 마치 옆집 오빠 같은 친근한 매력으로 다가가는 것은 물론 너구리의 침샘을 자극하는 비주얼이 또 한 번 눈길을 사로잡는다.



또 누리꾼들의 뜨거운 반응을 입증하듯 온라인에서는 영화 속 너구리가 등장하는 장면들을 활용한 너구리 할리우드 진출 영상이 공개돼 또 한 번 이목을 모으고 있다.



영화 속 편의점에서 일하는 마이크에게 수상한 여자가 찾아오는 장면에서 시작되는 이 영상은 너구리와 우유를 계산대에 오려놓고 ‘쫄깃쫄깃 오동통통’이라는 말을 주문 외우듯 반복하는 모습으로 시작해 CM송을 활용한 코믹 대사로 깨알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아메리칸 울트라’는 잉여인생을 살던 마이크가 어느날 갑자기 CIA요원들로부터 습격을 받아 봉인돼 있던 스파이 액션 세포가 깨어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