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경환 내년 예산, "청년에게 희망을 서민은 든든하게"…'진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27 12:29
[사진 중앙DB]
최경환 내년 예산
최경환 내년 예산, "청년에게 희망 주고 서민 생활 든든하게"…'믿어도 돼요?'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7일 내년도 예산안 편성과 관련, 비무장지대(DMZ)와 대잠수함 전력 등 국방비 투자를 대폭 늘리겠다고 전했다.



최 부총리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새누리당 김정훈 정책위의장 주재로 열린 당정 회의에서 "재정건전성이 크게 훼손되지 않는 범위에서 재정을 확정적으로 운용하려 한다"며 이같이 설명했다.



또 청년 일자리를 대폭 확대하는 사업에 예산을 대거 배정하기로 결졍했다.



최 부총리는 "내년 예산은 청년에게 희망을 주고 우리 경제의 재도약과 서민 생활을 든든히 하는데 초점을 맞출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정부는 기업이 직접 참여하는 창조경제혁신센터를 중심으로 청년 일자리 사업을 연계·지원하고 실업급여와 임금피크제를 확대하는 등 고용안전망을 확충한다.



더하여 저소득층을 위한 복지 체계도 강화할 전망이다.



최 부총리는 기초생활보장제도 확대 등 저소득층의 소득 기반을 지속적으로 늘리고, 보육·주거·의료 서비스를 통해 서민·중산층의 복지 체감도를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사진 중앙DB]

최경환 내년 예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