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입 내비게이션] 이화여대, 고교추천으로 380명 선발, 특기자 전형은 수능 기준 없어

중앙일보 2015.08.27 00:02 부동산 및 광고특집 15면 지면보기


남궁곤 입학처장
2016학년도 이화여자대학교 수시모집 입학전형의 특징은 수능최저학력기준 완화, 학생부위주 전형의 선발 인원 확대 등이다.

이화여자대학교



고교추천전형은 일반계열 고교 출신 학생 중 고교별 6명의 학생을 추천받아 선발하는 전형이다. 전년도에 이어 380명을 선발하는 전형으로 수능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지 않는다. 내신성적 반영비중이 높으며 고교 5학기 성적을 모두 반영한다.



대표적 학생부종합전형인 ‘미래인재전형’의 선발인원은 530명에서 550명으로 확대됐다. 고른기회전형 역시 25명에서 30명으로 늘어났다. 단원고 특별전형은 2016학년도에만 최대 20명의 범위 내에서 선발한다. 학생부 종합전형은 교과 및 비교과 활동 분야에서 학교생활을 충실히 이수한 학생들을 선발하는 전형이다.



논술전형에서는 수능최저 기준을 완화했다. 전년도보다 50명이 줄어든 550명을 선발한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을 완화해 논술고사의 변별력이 다소 강화될 예정이다. 논술전형은 학생부교과 30%, 논술 70%로 평가한다.



특기자 전형은 지원자의 수능최저학력기준을 면제한다. 어학특기자전형은 어학분야에 우수한 역량 및 활동실적을 바탕으로 선발한다. 수학과학특기자전형은 수학과학분야에 우수성이 있는 학생이 지원 가능하다. 의예과 8명, 뇌인지과학전공 5명을 포함하며 50명의 학생을 모집단위별로 선발한다. 국제학특기자전형은 국제학부 모집단위 학생을 선발하는 전형으로서 동일한 전형방법으로 수시에서 60명, 정시에서 20명을 선발한다. 면접의 경우 영어심층면접으로 진행된다.



지난해까지 정시모집에서 선발한 한국음악전공은 42명 전원을 수시에서 선발한다. 학생부교과 20%, 실기 80%로 평가한다. 수시전형의 디자인학부 33명은 별도의 실기시험이나 면접 없이 학생부·활동보고서 등 서류 100%로 선발한다. 서류평가는 수험생의 실기역량 뿐만 아니라 다양한 교내·외 활동을 통해 키워진 디자인관련 기초소양이나 발전가능성을 평가하는 것이 핵심이다.



송덕순 객원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