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정호, 무안타…사사구로 3차례 출루

중앙일보 2015.08.20 14:06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무안타에 그쳤지만 사사구 3개를 얻어 높은 출루율을 기록했다.



강정호는 20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 PNC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경기에서 5번타자·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1타수 무안타 3사사구(볼넷 2개·몸에 맞는 공 1개) 1득점을 기록했다.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0.285에서 0.284로 낮아졌다.



2회 말 선두타자로 나온 강정호는 2볼 2스트라이크에서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다. 올 시즌 16번째 몸에 맞는 공으로 내셔널리그 타자들 가운데 두 번째로 많은 기록이다. 프란시스코 서벨리의 안타로 3루까지 갔고 상대 폭투로 선취점을 올렸다. 피츠버그는 2회에 3점을 쏟아내며 3-0으로 앞서나갔다.



강정호는 3회에 3루수 땅볼로 물러났지만 6회와 8회에 연이어 볼넷을 얻어 출루했다.



피츠버그는 9회 초에 1점을 내줬지만 우위를 잘 지키며 4-1로 승리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