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쇼미더머니 드디어 블랙넛VS송민호 붙는다 … 누가 이길까? '화제 폭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15 21:37
온라인 중앙일보
쇼미더머니 블랙넛
[사진 Mnet ‘쇼미더머니’ 방송화면 캡처]


쇼미더머니 블랙넛, 인성 논란 언급…"내 인성이 어쩌고 저째?" 뿔났다 



블랙넛과 송민호의 진검승부가 결정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1차 공연 2라운드를 펼치는 래퍼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1차 공연 2라운드의 우승팀은 산이-버벌진트 팀이었다.



박재범-로꼬 팀은 5표 차이로 지코-팔로알토 팀에게 아쉽게 패배해 탈락했다.



이로써 산이-버벌진트 팀의 블랙넛과 베이식, 타블로-지누션 팀의 인크레더블. 지코-팔로알토 팀의 송민호까지 총 4명의 래퍼가 남은 상황.



1등 팀은 산이-버벌진트는 2차 공연 대진표를 짤 권한을 획득했고, 송민호와 블랙넛을 첫 번째 순서로 맞붙여 놨다.



앞서 블랙넛은 송민호가 우승자라고 언급하며 묘한 관계를 형성하던, 팀배틀 디스전에서 송민호를 디스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블랙넛은 "곡대 곡으로 승부보겠다"며 "우승은 송민호라는 말을 깨보고 싶다"고 각오를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쇼미더머니 블랙넛

[사진 Mnet ‘쇼미더머니’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