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쇼미더머니 베이식, "제가 이길 거 같아요"→가사 실수 폭발 … 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15 18:49
베이식 쇼미더머니 이노베이터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처]


쇼미더머니 베이식, "1절 망쳤는데" … 이노베이터 꺾어 '화제'



‘쇼미더머니4‘ 베이식이 1절 가사 실수에도 불구하고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자아냈다.



14일 밤 방송된 Mnet 래퍼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4’(이하 ‘쇼미더머니’에서는 버벌진트-산이 팀의 베이식과 지누션-타블로 팀의 이노베이터의 대결이 방송 되었다.



이날 ‘쇼미더머니’에서 베이식은 과거 언더그라운드 활동 당시 펠라즈 시절 바스코와 함께 부른 대표곡 ‘GXNZI’를 편곡해 무대에 올랐다.



무대에 오르기 전 베이식은 “열심히 해야죠. 다시 꿈을 찾아서 ‘쇼미더머니’에 온 거니까. 이거만 기다렸는데. 정말 꿈꿨던 거니까. 제가 이길 거 같아요”라고 전했다.



그러나 베이식은 긴장한 탓인지 1절 가사를 실수하는 등 평소와 같지 않은 모습을 보였다.



베이식은 1절을 마친 뒤 “1절 망쳤는데”라고 허심탄회하게 털어 놓은 후 랩으로 털어놓은 뒤 2절을 시작해 주목받았다.



베이식은 1절 실수를 만회하기 위해 더욱 집중했고, 관객은 더욱 뜨거운 함성으로 베이식을 응원했다. 속사포와 같이 쏟아내는 베이식의 랩 가사에 관객은 초집중했다.



결국 베이식은 ‘GXNZI’를 마쳤고, 예상 외의 대활약을 펼친 이노베이터를 꺾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베이식 쇼미더머니 이노베이터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