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자현, 中예능프로서…"중국사람과 결혼할 가능성은? YES"

온라인 중앙일보 2015.08.12 09:36




배우 추자현이 중국 진출 성공으로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11일 방송된 tvN ‘택시’에 중국으로 진출한 배우 홍수아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수아는 수입에 관해 질문이 나오자 “추자현은 회당 1억 정도 받는다”고 언급했다.



추자현은 지난 1월 방송된 'SBS 스페셜- 중국 부의 비밀'에 출현해 중국에서 배우로써 성공담을 전했다. 당시 방송에서 추자현은 “신인같은 마음으로 무엇이든 배우려는 자세로 임했다”고 밝혔다.



추자현과 함께 연기한 중국의 인기배우 조문탁은 “함께 작품을 찍었는데 추자현 씨는 언어장벽을 완전히 뛰어넘었다”며 추자현의 중국어 실력을 칭찬하기도 했다.



한편, 추자현은 지난해 방송된 중국 예능프로그램 '명성도아가' 기자회견에서 "오랫동안 중국서 활동한 만큼 중국으로 시집 올 의향이 있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대답했다.



추자현은 "중국에서 정말 많은 보살핌을 받았고 나는 중국이 좋다. 모두 나에게 잘해주고 가능하면 계속 여기서 살고 싶다"며 중국에 대한 애정을 뽐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