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송승헌 "중국 배우와 교제 중"

중앙일보 2015.08.06 00:10 종합 28면 지면보기
배우 송승헌(39·왼쪽)이 중국 여배우 리우이페이(28·劉亦菲·오른쪽)와 교제 중이다. 송승헌의 소속사 더 좋은 이엔티는 5일 “두 사람이 영화를 마친 후 좋은 감정으로 알아가는 단계”라면서 “다만, 중국 매체 보도처럼 부모님께 인사드릴 만큼 진전된 관계는 아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영화 ‘제3의 사랑’에 함께 출연한 게 인연이 돼 연인으로 발전했다. 리우이페이는 미국 국적 중국 여배우로 ‘천년유혼’ 리메이크 판에 출연해 ‘제2의 왕쭈셴’으로 불린다. [뉴시스, 송승헌 트위터]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