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MW 3·4시리즈 444대 리콜…안전띠 결함 발견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30 16:05




국토교통부는 비엠더블유코리아가 수입·판매한 BMW 3·4시리즈 승용차 444대를 리콜한다고 30일 밝혔다.



리콜 대상은 2014년 12월 8일부터 12월 12일 사이 제작한 BMW 3시리즈 225대다. 해당 차량은 외부 온도가 0도 이하일 때 안전띠가 완전히 당겨지지 않아 착용이 어려울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수석 안전띠 내부 부품의 제작 불량 때문이다.



2013년 9월 18일부터 2014년 3월 6일 사이 제작한 BMW 3시리즈 94대와 2013년 9월 13일부터 2014년 3월 3일 사이 제작한 BMW 4시리즈 125대도 함께 리콜한다. 이 차량은 연료 펌프 내부 부품 불량으로 시동이 걸리지 않거나 주행 중 시동이 꺼질 가능성이 발견됐다.



이 자동차 소유자는 이달 31일부터 비엠더블유코리아(080-269-2200) 서비스센터에서 무료로 조수석 좌석 안전띠와 연료 펌프를 교환할 수 있다. 결함을 직접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비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