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용팔이 주원, "태희 누나랑 작품 함께 해서 너무 좋아" '훈훈'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30 15:39
용팔이 [사진 일간스포츠]


30일 서울 목동 SBS에서 열린 새 월화드라마 '용팔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김태희는 "주원은 배우로서 오히려 배울 점이 많은 후배다"라고 말했다.



또한 김태희는 주원과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소감에 대해 "주원은 굉장히 훌륭한 인성을 가지고 있다. 주원의 전작들을 대부분 봤는데 점차 필모가 쌓여가며 매력이 배가 되고 실력이 한 단계씩 올려가는 게 보여서 배우로서 오히려 제가 배울 점이 많은 후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함께하게 돼서 기쁘고 무엇보다 용팔이 역에 정말 잘 어울린다. 여러분도 방송을 보시면 같은 생각을 하실 것"이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이에 주원은 “(김)태희누나랑 한다고 했을 때 누구보다 좋았다. 많은 후보가 있었지만 태희누나면 좋겠다고 적극적으로 어필했었다”며 “남자들이라면 당연히 태희누나랑 하면 좋지 않겠나”고 솔직하게 말했다.



주원은 “내가 더 누나에게 반했던 부분은, 첫 리딩날이었다. 어떻게 이 미모에 성격 또한 아름답구나 싶었다”면서 “만나면 만날수록 예뻐 보였고 작업을 즐겁게 할 수 있을 것 같았다”고 전했다.



한편 ‘용팔이’는 고액의 돈만 준다면 조폭도 마다하지 않는 실력 최고의 돌팔이 외과의사 ‘용팔이’가 병원에 잠들어 있는 재벌 상속녀 ‘잠자는 숲속의 마녀’를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는 스펙터클 멜로드라마다. 8월 5일 첫 방송.



온라인 중앙일보

용팔이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