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라스 정창욱, 고현정과의 찌라시 언급 … 뭐라고 했길래? '화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30 15:13
라스 정창욱[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지난 29일 밤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묻지마 과거' 특집으로 꾸며져 정창욱, 강예빈, 허각, 배수정이 게스트로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방송에서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등에서 출중한 요리 실력으로 이름을 날린 정창욱은 최근 불거진 고현정과의 스캔들을 언급했다.



정창욱은 "고현정과 찌라시가 돈 적이 있다. 친한 사이인가"라는 질문에 "친하지는 않다. 되게 어려운데"라고 밝혔다.



이에 김구라가 "그런데 스캔들이 난 거냐"고 묻자 정창욱은 단답으로 "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구라는 이어 "스캔들이 났을 때 기분은 어땠냐"고 물었고, 정창욱은 "기분은 좋다"며 솔직한 답변으로 시선을 모았다.



한편 정창욱은 3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규, 팬이에요. 잘 해줘서 고마워요! 더 대들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라스 정창욱 [사진 정창욱 `인스타그램` 캡처]


공개된 사진 속 정창욱 셰프는 규현과 함께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두 사람의 친근한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라스 정창욱 [사진 MBC ‘라다오스타’ 방송화면 · 정창욱 `인스타그램`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