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더위 시작, 남부 지방 폭염경보 … 대구, 울산, 제주 기록 세우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30 12:31
사진 JTBC 일기예보




30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낮 동안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진다고 전했다. 낮 최고기온은 29도에서 36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더 높겠다.



이어 기상청은 이날 "남부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확대, 강화 발표된 가운데 당분간 전국 대부분 지역에 낮 기온이 30도 이상 올라가 무덥겠다"며 "일부 지역에서는 밤사이 기온이 25도 이상을 보이는 열대야가 시작되겠다"고 예보했다.



사진 JTBC 일기예보




지금까지 폭염경보가 발효된 곳은 울산, 대구, 제주, 양산, 합천, 하동, 성주, 영천, 광양, 구례 등이며 폭염주의보는 부산, 광주, 진주, 남해, 함양, 산청, 울진, 봉화, 문경, 장흥, 강릉, 순창, 임실 등에 발령됐었다.



30일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9도, 수원 30도, 춘천 30도, 강릉 32도, 청주 32도, 대전 32도, 세종 32도, 전주 33도, 광주 34도, 대구 35도, 부산 31도, 제주 35도 등이다.



바다의 물결은 전해상에서 0.5~1.5m로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 말에 따르면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돌풍이 불고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오늘 밤부터 31일 내일은 전해상에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다.



31일 전국은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경기북부와 강원 영서북부에는 대기불안정으로 낮 동안에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강수량은 5~30㎜ 미만이다.



사진 JTBC 일기예보




아침 최저기온은 22도에서 28도, 낮 최고기온은 29도에서 36도가 되겠다.



당분간 날씨예보는 푹푹 찌는 찜통더위 속에 소나기가 내리는 날이 많겠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일기예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