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송일국 드라마 '장영실' 출연 확정…'슈퍼맨' 하차 없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29 15:16




배우 송일국이 '장영실' 출연을 확정지었다.



송일국은 8월 2일 종영되는 대하드라마 '징비록'의 후속인 '장영실'에서 주인공인 장영실 역으로 출연한다. 송일국은 그동안 '해신'과 '바람의 나라' 등 KBS 사극을 통해 특유의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인 바 있어, 앞으로 송일국이 연기해 낼 장영실은 어떤 모습으로 그려질지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대하드라마 '장영실'은 KBS가 최초로 시도하는 역사 과학드라마다. 유교만이 세계의 질서로 여겨지던 시대에 천출로 태어나 평생을 노비로 살 뻔했으나, 궁에 들어가 15세기 조선의 과학기술을 세계 최고를 만들어 내는 천재 과학자 장영실의 일대기를 그릴 예정이다. 총 24부작으로 제작되며 내년 1월부터 방송된다.



한편 송일국 측은 '장영실' 출연과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출연을 병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역사적 인물인 장영실과 대한·민국·만세 삼둥이 아버지 등 상반된 이미지를 동시에 보여줄 송일국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박현택 기자 ssalek@joonag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