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배달의민족 "바로결제 수수료 0%"…배달앱 경쟁 불붙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28 18:30
배달의민족 수수료 0%


배달의민족 수수료 0%

 

배달의민족 수수료 0%…8월부터 면제, "먹을 때가 제일 이뻐"



배달 애플리케이션 '배달의민족'이 오는 8월1일부터 바로결제 수수료를 면제한다.



28일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서울 강남구 삼성동 파르나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8월1일부터 바로결제 건당 수수료 0%를 적용한다"고 밝혔다.



배달의민족 수수료 0%


배달의민족은 그동안 업주 부담을 줄이기 위해 바로결제 수수료를 낮추고자 노력해왔다고 밝혔다. 지난 달에는 기존 평균 9.5% 수준이었던 수수료를 6.47%까지 낮췄다.



전체 매출에서 바로결제 수수료가 차지하는 비중은 현재 30% 정도다.



김 대표는 "지난해 매출액은 290여억원, 150억원의 영업적자를 기록했다. 올해 수수료를 낮춰 수익이 낮아질 것으로 예상한다"면서도 "매출을 어떻게 늘릴지 보다 고객을 어떻게 늘릴지를 고민해야 오래가는 회사라고 생각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포인트 적립 및 각종 제휴 할인 등 기존 혜택은 그대로 유지할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