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폭염주의보 발효, "이번주 내내 폭염…낮 12시 오후 3시 외출 자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28 00:02
폭염주의보 발효 [사진 KBS1 `뉴스` 방송화면 캡처]
 

제12호 태풍 ‘할롤라’가 27일 오전 0시를 기해 소멸한 가운데, 부산 경남과 강원 동해안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 기온이 이틀 연속 33도를 웃돌 때 발령된다.



이번 폭염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고온다습한 공기가 형성됐고 일사도 많아 찾아왔다고 기상대는 전했다.



기상청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고온다습한 공기가 형성됐고 일사도 많아 이번주 내내 폭염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어 "낮 12시부터 오후 3시 사이에 가급적 외출을 자제하고 수분섭취를 충분히 해야 한다"고 권했다.



한편 북한에서 남하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은 아침부터 저녁 사이 가끔 비가 올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폭염주의보 발효 [사진 KBS1 '뉴스'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