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잠원동 새마을금고 강도 용의자 검거

중앙일보 2015.07.26 13:18




서울 잠원동 새마을금고 강도 용의자가 사건 발생 6일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잠원동 새마을금고에서 현금 2400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로 최모(53)씨를 검거했다고 26일 밝혔다.



최씨는 지난 20일 낮 12시 20분 잠원동 새마을금고에 침입해 가스총으로 추정되는 흉기로 직원들을 위협하고 현금 2400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있다.



경찰 관계자는 “최씨가 범행 후 도주한 경로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분석을 통해 붙잡았다”며 “21년 전 같은 금고에서 발생한 강도 사건의 동일범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김민관 기자 kim.minkwa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