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수현 이복동생 김주나 측 "김수현 이용해 홍보 목적 없었다…본인도 놀란 상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23 14:00
김수현 이복동생. [사진 일간스포츠/김주나 SNS]




김수현 이복동생 김주나 측 "말 못할 가정사 이용해 홍보 의도 없었다"



'김수현 이복동생'



드라마 '상류사회' OST를 부른 김수현 이복동생 김주나가 화제다.



22일 SBS 드라마 '상류사회'측 관계자는 한 매체에 OST를 부른 김주나가 배우 김수현의 여동생이 맞다고 전했다.



김수현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김주나가 김수현 이복동생이 맞다. 그러나 왕래는 없는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이에 김주나 측 관계자도 "김주나가 김수현 이복동생이 맞지만 갑작스럽게 알려져 당황스럽다"고 말했다.



김주나 측 관계자는 "아직 정식 데뷔도 안 한 친군데 김수현 이복동생이라는 사실로 홍보하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다, 숨기려 하지도 않았는데 의도치 않은 이슈화로 김주나 본인도 놀란 상태"라고 말했다.



'김수현 이복동생'

온라인 중앙일보

'김수현 이복동생'.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