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미 와인하우스 기일에 맞춰 앨범 발매한 에이프린 세컨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23 11:03
에이미 와인하우스




에이미 와인하우스 기일에 맞춰 앨범 발매한 에이프린 세컨드



오는 23일 밴드 '에이프릴 세컨드'가 싱글 '에이미'(Amy)를 발매한다.



22일 소속사 칠리뮤직코리아에 따르면 이번 싱글은 지난 2011년 7월 23일 세상을 떠난 영국 싱어송라이터 에이미 와인하우스를 기리며 만든 곡으로 그의 기일에 맞춰 발매된다.



보컬 김경희는 "밴드를 시작하기 전부터 에이미 와인하우스의 팬이었다"며 "'에이미'는 이제는 만날 수 없는 에이미 와인하우스를 의미하지만 또 다른 사람에게는 그리워하는 누군가가 될 수 있다는 생각으로 작업했다"고 이번 앨범의 의미를 전했다.



이에 소속사 측은 "'에이미'는 전보다 깊어진 보컬의 허스키한 음색과 함께 후반부의 기타 리프가 돋보이는 곡"이라며 "특유의 리드미컬한 사운드와 아날로그적 감성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앨범을 소개했다.



한편 요절한 가수 에이미 와인하우스의 삶을 그린 다큐멘터리 '에이미'가 제11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를 통해 국내에서 첫 선을 보였다. 런던 북부 출신의 평범한 유대인 소녀였던 에이미 와인하우스는 2003년 데뷔 앨범 '프랭크'를 내놓으며 스타가 된다. 2006년 두 번째 앨범 '백 투 블랙'으로는 2008년 그래미시상식에서 5관왕을 거머줬다. 그러나 27세의 이른 나이로 사망했다.



‘에이미 와인하우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DB]

‘에이미 와인하우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