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타벅스, 16주년 기념 머그 등 4종 출시

중앙일보 2015.07.21 11:40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국내 진출 16주년을 기념해 기념 머그와 텀블러, 글라스 등 제품 4종을 출시했다. 이들 제품은 21일부터 전국 780여개 매장에서 한정 판매된다.



스타벅스의 이번 16주년 기념 제품은 머그·텀블러·시온 글라스·보온병 등 4종류로 겉면에 16주년을 상징하는 숫자 ‘16’이 표기된 것이 특징이다. 타이포그라피와 레터링 기법을 활용해 디자인했다.



시온 글라스의 경우 차가운 음료를 담으면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16주년(Starbucks Coffee Korea 16th Anniversary)’이라고 적혀 있는 글씨 부분이 하얀색에서 분홍색으로 변하는 것이 특징이다. 보온병(500mL)은 검정 바탕에 골드톤의 커피 원두가 불꽃처럼 터지는 모양을 형상화했다. 텀블러는 흰색 바탕에 분홍빛 타이포그라피를 디자인했으며, 이 역시 불꽃이 터지는 디자인을 입혔다. 머그 상단에는 순금 도금을 입히고 손잡이 부분에는 6이라는 숫자를 새겨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박정례 스타벅스코리아 디자인ㆍMD팀장은 “스타벅스의 국내 진출 16주년을 기념할만한 제품을 고민하다가 ‘국내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독창성’을 떠올렸다”고 설명했다. 가격은 머그 1만5000원, 텀블러 3만3000원, 보온병 4만원, 시온 글라스 1만1000원.



이현택 기자 mdfh@joongang.co.kr

[사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