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곽도원·장소연 뜬금없이 결혼설 휩싸여… 일단 양측 모두 '부인'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17 16:59
곽도원 장소연 [사진 중앙포토]


 

배우 곽도원·장소연이 결혼설에 휩싸였다.



17일 한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빌려 “곽도원과 장소연이 곧 결혼할 예정이다. 이들은 결혼 후 제주도에서 살 집을 마련하기 위해 제주도에 집을 보러 다니는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곽도원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7일 “처음 듣는 이야기다. 확인해봐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곽도원과 장소연은 영화 ‘곡성’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곽도원은 영화 ‘범죄와의 전쟁 : 나쁜놈들 전성시대’ ‘분노의 윤리학’ 그리고 ‘변호인’ 등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로 호평을 받았다.



장소연은 영화 ‘국경의 남쪽’ ‘강남 1970’을 비롯해 드라마 ‘밀회’ ‘아내의 자격’ ‘풍문으로 들었소’ 등에 출연했다. 그는 최근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서 “짝사랑하는 상대가 있다”고 밝혀 화제가 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곽도원 장소연’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