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수미 "오우 스멜, 맥주 썩는 냄새가…" 과거 욕배틀 화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14 16:27




배우 김수미가 과거 김슬기와 펼친 욕배틀이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김수미와 김슬기는 최근 한 제습기 광고 모델로 출연해 코믹한 욕설 배틀을 펼쳤다.



광고 속 김슬기는 "비가 또 오네. 빨래가 안 마른다고 이 새x야. 아 냄새 xx나네. 비 오지 말라고"라고 소리치며 분노했다.



이에 김슬기의 욕을 들은 김수미는 "시끄러워 죽겠네 저 미친 x. 이런 니xx 시x 또 비와. 빨래가 말라야 입지. 오우 스멜. 메주 썩는 냄새가 나네. 시x 욕나오게 할래. x같은 비야 그만 좀 와 시x아""라며 맞장구를 쳐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광고 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