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유리, 남심 사로잡는 비결은 이것 … 과거 발언 '재조명'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13 19:21
서유리 [사진 SBS `도전 천곡` 캡처]




현재 송민호에게 랩 일침 후 네티즌과 설전을 치르고 있는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가 과거 남자를 사로잡는 비결을 공개한 것이 다시금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서유리는 과거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도전 1000곡’에 출연해 '전화 애교'를 선보였다.



당시 방송에서 MC 이휘재는 서유리에게 “연애할 때 통화하면 남자친구가 좋아할 것 같은 목소리가 무엇이냐”고 물었다.



서유리는 애교 있는 목소리로 “오빠 내 꿈꿔. 잘 자”라는 애교로 화답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송민호 '산부인과 랩'을 저격한 것에 대해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서유리, 멋있다" "송민호의 새로운 별명은 송풍산부인과" "서유리, 말 잘했다" 등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현재까지 송민호의 팬으로 추측되는 일부 누리꾼들과 설전을 벌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서유리[사진 서유리 SBS '도전 천곡'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