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부인과처럼 다 벌려' 여혐 논란 송민호, 뭐라고 사과했나 보니…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13 17:08
송민호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캡처]




송민호가 13일 위너 공식 SNS에 “‘쇼미더머니’를 통해 논란이 된 가사에 대해 진심으로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며 “너무 후회스럽고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고 공식 사과를 전했다.



앞서 송민호는 10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4'에 출연해 'MINO 딸내미 저격. 산부인과처럼 다 벌려'라는 내용의 격한 랩을 했다.



같은날 방송된 이현준의 랩 '넌 속사정하지만 또 콘돔없이 때를 기다리고 있는 여자 난자같이'와 함께 시청자는 물론 네티즌의 비난을 받았다. 올바른 편집을 하지 않은 제작진이 백번 잘못했고, 반성해야 하지만 랩을 한 당사자로서도 시기 적절한 반성이다.



송민호는 '음악으로 빚어진 실수를 더 좋은 음악으로 만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는 말로 사과를 마무리 지었다.





이하는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위너의 송민호입니다.



쇼미더머니를 통해 논란이 된 가사에 대해 진심으로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너무 후회스럽고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



쇼미더머니라는 쟁쟁한 래퍼들과의 경쟁 프로그램 안에서

그들보다 더 자극적인 단어 선택과 가사를 써야 한다는 부담감이 잘못된 결과를 초래한 거 같습니다.



정신을 차리고 나니 방송에 나온 저의 모습이 얼마나 잘못되었는지 한없이 창피하고 부끄러웠습니다.



다시 한번 저의 잘못된 표현으로 인해 불쾌하셨을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음악으로 빚어진 실수를 더 좋은 음악으로 만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온라인 중앙일보

송민호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방송화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