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런닝맨 설현, "다소곳했던 모습은 잊어주세요"…상상 이상의 승부욕 뽐내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13 11:52


 

1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초복 특집으로 개그우먼 이국주를 비롯해 씨스타의 소유와 보라, 에이핑크의 윤보미, AOA 설현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개리가 설현과 파트너가 되자 런닝맨 멤버들은 "개리가 설현이 노래를 부르던데"라며 "걸그룹 중에서 제일 이쁘다고 했다"며 개리의 진심을 알렸다. 이에 개리는 "너무 심쿵하다 지금"이라며 말해 다른 출연자들의 질투를 샀다.



유재석은 설현과 파트너가 된 개리에게 “지금 소문났어, 네가 무지하게 열심히 한다고”라며 “(개리의 옷 색인)주황이 아니라 핑크로 물들이는 거 아니야”라고 말했다.



방송 내내 개리는 “투샷 찍지 마. 창피해”라는 등 설현과 있을 때마다 부끄러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본격적인 미션이 시작되자, 오프닝에서 다소곳했던 설현은 상상 이상의 승부욕을 드러내며 몸싸움도 마다하지 않는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날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한 설현의 몸매 비결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AOA 멤버들은 과거 SBS파워FM '김창렬의 올드 스쿨'에 출연해 "먹는 것을 무척 좋아해 활동 전에는 신경 안 쓰고 잘 먹는다. 하지만, 활동할 때는 신경 써서 조절한다"라고 말했다.



AOA 멤버는 1일 1식, 다섯 시 이후 금식, 음식 안 보기 등의 방법을 구체적으로 설명하기도 했다.



런닝맨 AOA 설현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