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드스쿨' AOA 찬미 "미래 내 딸, 평범하게 살았으면"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10 17:13
aoa [사진 일간스포츠]






10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에서 걸그룹 AOA가 '쉬는 시간!' 코너에 출연해 청취자들과 다양한 소재의 재미난 이야기들을 주고받았다.



이날 걸그룹 AOA의 찬미가 자신이 바라는 2세의 삶을 밝혔다.



찬미는 "내 딸은 학교 다니고 직장에 취직해서 평범하게 살았으면 좋겠다"며 "그 나이 때 할 수 있는 거 하면서 평범하게 자랐으면 좋겠다"고 소박한 꿈을 밝혔다.



또한 AOA는 최근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한 것에 대해 "기적이 일어났다. 정말 떨렸다. 소감을 말하는데 손까지 떨었다"고 그 당시의 기분을 전했다.



이어 초아는 "'심쿵해' 준비하면서 힘들었다면 힘들었는데, 그 기간이 주마등처럼 스쳐갔다.



개인활동 하면서 멤버의 소중함을 느낀 것이 눈물로 나온 것 같다"고 설명을 더하였다.



한편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은 매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방송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oa [사진 일간스포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