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녀사냥’ 성시경-허지웅 “우린 안 했어요” 루머 해명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10 14:20
마녀사냥 성시경 [사진 JTBC `마녀사냥` 캡처]






JTBC ‘마녀사냥’의 MC 성시경과 허지웅이 자신들을 둘러싼 루머를 해명하고 나섰다.



성시경은 최근 진행된 ‘마녀사냥’ 100회 녹화에서 그동안 프로그램을 진행하던 중 불거진 루머에 대해 설명했다.



그중 가장 이목을 집중시켰던 건 허지웅과의 사이에 대한 묘한 이야기이다.



이날 성시경은 “허지웅과 내가 그렇고 그런 사이라고 하더라”며 루머의 내용을 설명하는 동시에 어이없는 웃음을 지어 보였다.



성시경의 이야기를 듣던 이들 역시 황당하다는 표정이었다.



루머의 주인공 허지웅은 이날 녹화가 끝난 후 성시경과 다정한 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기도 했다. 여기에 ‘우린 안 했어요’라는 의미심장한 멘트까지 더해 센스있게 루머에 대해 반박했다.



성시경과 허지웅의 관계에 대한 루머의 진실은 10일 금요일 오후 11시 ‘마녀사냥’ 100회에서 방송 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마녀사냥 성시경 [사진 JTBC '마녀사냥'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