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결' 조이 아버지, 육성재 보고 "우리 아빠가 오빠를 그 자식이라고…"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04 17:56
우결 육성재 조이


'우결 육성재 조이'

'조이 아버지, 육성재 보고'



레드벨벳 조이의 아버지가 비투비 육성재에게 경계심을 갖고 있음이 드러났다.



조이는 4일 방송된 MBC 예능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 육성재와 함께 첫 데이트에 나섰다.



조이는 이날 "우리 아빠가 오빠를 '그 자식 뭐냐'고 불렀다"면서 아버지가 걱정하고 있음을 드러냈다.



이에 당황한 육성재는 "그래, 이제 내가 정말 잘 해야겠다"면서 조이의 입에 밥 한숟가락을 넣어주었다. 이어 식사를 마친 육성재는 귀를 뚫은 조이에게 항생제를 챙겨주며 아기 다루듯 아껴주었다.



조이는 "정말 오빠는 남편감으로 좋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한편, 육성재 조이의 이날 우결 방소에 대해 누리꾼들은 "조이 아버지, 터프하신 듯" "우결 육성재 조이, 풋풋해" "우결 육성재 조이...흥미진진" 등의 반응을 보였다.



'우결 조이 육성재'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중앙포토]

'우결 조이 육성재'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