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유현 결혼, ‘대구 얼짱’으로 잘 알려진 김유현은 누구?

온라인 중앙일보 2015.07.04 10:46
김유현 결혼 [사진 중앙포토]


 

배우 김유현이 6월 한 건설업체 부사장과 결혼식을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



3일 방송계에 따르면, 김유현은 지난 달 7일 9살 연상의 건설회사 부사장과 대구의 한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김유현의 한 측근은 “김유현이 지난 달 초 결혼을 하며 행복한 신혼생활 중이다. 남편이 호남형 미남으로 굉장히 잘 어울리는 한 쌍”이라고 축하했다.



김유현은 한 매체와의 전화통화에서 “양가 어머니의 친분을 통해 자연스럽게 만나 부부가 됐다”라며 한 동안은 결혼 생활에 충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대구 얼짱’ ‘이대 엄친딸’로 잘 알려진 김유현은 데뷔하기 전부터 ‘대구 얼짱’으로 화제를 모았다. 2007년 CF ‘유한킴벌리 화이트’로 연예계에 첫 발을 들여놓았다. 대구 경일여고 재학시절 내신 1등급을 받는 등 학업 성적이 뛰어났으며, 전교회장을 맡았던 것으로 알려져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연기자로 이목을 끌기도 했다.



이후 MBC 드라마 ‘천하일색 박정금’, ‘돌아온 일지매’, SBS 드라마 ‘애자 언니 민자’ 등 다양한 드라마에 출연해 연기 경력을 쌓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김유현, 역시 남자는 능력”, “김유현, 결혼 축하드려요”, “김유현, 연예계 생활을 더 이상 안 하는 이유가 있었구나”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유현 결혼’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