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마 시작 , 24일 제주→ 25일 충청이남 →26일 수도권…예상 강수량은?

온라인 중앙일보 2015.06.25 07:40
반가운 장마 시작 [사진 중앙포토]




 

반가운 장마 … 오늘 제주부터 시작, 25일 충청이남에 이어 26일 수도권 북상







여름 장마가 왔다. 기상청은 “장마전선이 북상하며 24일 제주·전남 지역부터 비가 오겠다”고 23일 예보했다. 극심한 가뭄에 시달리고 있는 중부지방에도 26일 반가운 장맛비가 내릴 전망이다. 하지만 강수량이 많지 않아 당장 해갈에 큰 도움이 되기는 어려워 보인다.



 장마전선은 23일 오전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자리 잡았다. 하지만 북상하는 북태평양고기압을 따라 24일 제주, 25일 남해안, 26일 중부지방까지 올라올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24일 낮 제주도와 전라남도를 시작으로 25일 밤 충청 이남, 26일 서울·경기와 강원도에 비를 뿌릴 전망이다. 24~25일 예상 강수량은 제주가 30~80㎜, 전남은 20~60㎜다.



 단비를 뿌린 장마전선은 다시 남하를 시작해 28일 제주도 남쪽 북위 30도 해상까지 물러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의 김용진 통보관은 “이달 30일이나 다음달 1일에 장마전선이 다시 북상하며 서울 등 전국 대부분의 지방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기상청은 이날 장기예보를 통해 다음달에도 강수량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을 것으로 관측된다고 밝혔다. 반면 8월에는 강수량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많을 것으로 전망했다. 김 통보관은 “7월은 연중 비가 가장 많이 내리는 시기다. 강수량이 평년보다 적더라도 장마 기간을 거치면 중부지방의 가뭄은 해소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장마 시작'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