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녕하세요’ 씨스타 효린 “다솜 혼냈다는 오해… 속상해“ 눈길

온라인 중앙일보 2015.06.23 13:20
‘안녕하세요’ 씨스타 [사진 KBS ‘안녕하세요’ 캡처]




 

씨스타가 이미지 때문에 오해를 받았던 일화를 털어놨다.



22일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씨스타 효린, 보라, 소유가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첫 번째 사연은 어엿한 30년차 부부임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불륜으로 오해해 수군거린다는 사연이었다.



MC들은 씨스타에게 사연처럼 남다른 오해를 받은 적이 있었는지 질문했다. 소유는 질문에 대해 “아무래도 센 이미지 때문에 오해를 받을 때가 있다”고 답했다.



이어 소유는 “효린과 다솜이 공항에서 있었는데 팬들이 동영상으로 찍었다. 그런데 저희가 얘기할 때 액션이 좀 크다”며 “그냥 말 할 때도 ‘하지말라고’, ‘저리 가’라고 하면서 이렇게 한다”며 목을 조르는 시늉을 하거나 몸을 밀치는 장난을 해 보였다.



그날 공항에서 다솜이 자신의 몸매가 예쁘지 않다고 말하자 효린이 “네 몸매가 얼마나 예쁜데. 얼굴도 예쁘고 이렇게 예쁜데!”라며 과격한 손동작을 한것이 팬들의 오해를 받았다는 것이다.



때문에 이 장면은 효린이 다솜을 심하게 혼내는 것으로 오해를 받았고 소유는 “센 이미지 때문에 받는 오해들이 많다”며 속상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날 씨스타는 ‘나혼자’·‘러빙유’·‘터치 마이 바디’ 등 히트곡 메들리와 함께 신곡 ‘쉐이크 잇’을 선보이며 특유의 섹시한 퍼포먼스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안녕하세요’ 씨스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