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드림팀 정아름, '머슬퀸 최강자전' 특집 출연해 최종 우승… 여성미 '물씬'

온라인 중앙일보 2015.06.21 14:10
드림팀 정아름


 

'건강미녀' 정아름이 '머드 레슬링'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21일 오전 방송된 KBS2 '출발 드림팀 시즌2'에서는 '머슬퀸 최강자전' 첫 번째 이야기가 방송됐다.



정아름과 라임은 모든 강자들을 제치고 결승에 오르는 저력을 발휘하기도 했다. '머슬퀸' 대표로 경기 내내 가장 강력한 도전자로 떠오른 정아름. 그리고 라임은 '드림팀'의 막내로 숨겨진 파워를 드러낸 무서운 신예였다.



두 사람의 대결은 경기 내내 관중의 관심을 받았고 예상대로 '최강자' 정아름이 라임을 상대로 2승에 성공, 최종 우승을 확정지었다.



정아름은 "아직 시집도 못간 처녀다. 편집을 최대한 여성스럽게 해달라"고 제작진에 부탁했다. 이에 MC 이창명은 "이 모습을 보여주고 어떻게 편집을 여성스럽게 하느냐"고 핀잔을 줘 웃음을 샀다.



이날 '드림팀2'에서는 장도연, 김지원, NS윤지, 천이슬, 에이지아, 라임(헬로비너스), 오현진, 낸시랭, 정아름, 제시카, 정인혜, 이연 등이 출연해 대결을 벌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드림팀 정아름’ [사진 KBS2TV 출발 드림팀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