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슈퍼맨이 돌아왔다…서언이 서준이 상남자로 변신? 모히칸 스타일에 ‘심쿵’

온라인 중앙일보 2015.06.07 17:34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언 서준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언 서준'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휘재의 쌍둥이 아들 서언이와 서준이가 파격적인 모히칸 헤어에 도전한다.



7일 방송될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81회에서는 '넌 할 수 있어'가 방송된다.



이날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쌍둥이 형제 서언, 서준은 여름을 맞이해 헤어스타일에 변화를 준다. 촬영 당시 서언, 서준은 지난 겨울 동안 길렀던 머리카락을 싹둑 잘라내며 파격적인 변신을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서준은 머리 양 옆을 밀고 위에만 남긴 일명 닭벼슬 머리, '모히칸' 헤어 스타일에 도전해 눈길을 끌고있다. 남성미가 물씬 풍기는 파격적인 헤어스타일 변신을 마친 서준은 머리 스타일이 맘에 쏙 드는 듯 함박웃음을 지으며 흐뭇해한다.



반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서언은 이발하기 전부터 아빠 품에 안겨 오열해 난관을 겪을 것을 예고했다. 서언은 위협적인 이발기 소리에 놀라 이발을 거부해 이휘재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휘재는 초코 과자를 이용한 유인에 성공해 멋진 헤어스타일 만들기에 성공했다.



상남자로 완벽 변신한 서언, 서준의 모습은 7일 오후 4시 50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언 서준'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언 서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