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NL코리아6 전효성, 메이드복에 이어 할머니 분장하고 ‘볼륨’ 몸매 과시 ‘대박’

온라인 중앙일보 2015.06.07 14:10
SNL코리아6 전효성




SNL코리아6 전효성




SNL코리아6 전효성


'SNL 코리아6 전효성'



‘SNL 코리아 6’에 출연한 전효성의 몸매가 화제다.



6일 방송된 케이블TV tvN ‘SNL 코리아 6’(이하 ‘SNL’)에 호스트로 출연한 전효성이 할머니 분장을 했다.



이날 SNL코리아6에서 전효성은 ‘글로벌 위켄드 와이’ 코너에서 회색 파마머리 가발을 쓰고 일본 할머니 역할을 연기해 웃음을 선사했다.



또 전효성은 능숙한 일본어로 강유미와 호흡을 맞췄다. 할머니로 분장한 전효성은 "내가 그래도 여전히 몸매가 좋다"고 자랑했고, 강유미는 "말도 안 된다"며 무시했다. 이에 전효성은 입고 있던 스웨터를 벗고 허리를 피며 탄탄한 몸매를 자랑했다.



강유미는 전효성의 몸매에 기가 죽어 우는 연기를 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 강유미는 의자에 앉아 다리가 땅에 닿지 않는 전효성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보이며 "하체는 별로"라고 말해 전효성을 당황하게 했다.



한편 전효성은 지난해 멤버들과 함께 tvN 'SNL 코리아'에 출연해 메이드복을 입고 등장해 볼륨감 넘치는 몸매를 과시한 바 있다. 이에 신동엽은 전효성을 향한 음흉한 눈빛을 보내며 시청자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SNL코리아6 전효성, 예쁘다” “SNL코리아6 전효성, 일년 전보다 더 예뻐진듯 ” “SNL코리아6 전효성 몸매 최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SNL코리아6 전효성'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tvN ‘SNL 코리아’ 캡처]

'SNL코리아6 전효성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