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준영 OMG, 밴드 변신…파격 1위 공약 "'주요부위'에 피어싱 하겠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5.28 11:01
정준영 OMG [사진 정준영 뮤비 캡쳐]




정준영 OMG, 밴드 변신…파격 1위 공약 "'주요부위'에 피어싱 하겠다"



 

밴드로 돌아온 가수 정준영이 첫 앨범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정준영밴드는 27일 정오 첫 앨범 '일탈다반사'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OMG'는 일탈이 무엇인지 정의하는 듯한 곡이다.



특히 무심한 듯 내뱉는 정준영의 보컬과 짱짱한 밴드 음악의 조합이 귀를 사로잡았다. 어딘가 악동 같으면서도 퇴폐미를 가진 정준영밴드의 정체성과 음악성이 동시에 도드라졌다.



'OMG'는 정준영과 밴드 바닐라 유니티의 리더 이승주가 공동 작곡한 곡. 프로듀싱과 레코딩은 본 조비의 프로듀서 브라이언 호위스가 맡았다. 천천히 비트를 짚어 나가다가 코러스에서는 달려가는 듯한 강렬한 곡 전개가 인상적이다. 정준영 특유의 굵직한 목소리와 툭툭 뱉는 듯한 창법도 곡에 잘 스며들었다.



소울다이브와 지토가 작업한 가사에는 '내 맘이 가는 대로 일을 저질러 봐', '내 맘이 가는 대로 다 unbelievable' 등 자유롭게 일탈하자는 메시지가 담겼다.



뮤직비디오에는 클럽에서 노는 듯한 모습과 정준영밴드의 연주 장면이 번갈아 나오는데, 이중 정준영이 술을 마시고 속옷 입은 여성들과 스킨십을 하는 장면은 역시 파격적이다.



이번 앨범 '일탈다반사'는 총 8곡을 담고 있다. 정준영이 공동 작곡가로 이름을 올렸으며, 밴드 멤버 전원과 밴드 피아의 옥요한, 스페이스 카우보이 등 국내 실력파 뮤지션들이 작사, 작곡으로 참여했다. 각 곡명이 '연휴 Song', '도마뱀', '너란 X' 등으로 이름부터 정준영밴드만의 정체성이 느껴진다.



한편 정준영밴드는 이날 오후 쇼케이스를 열고, 오는 28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방송무대를 선보인다.



온라인 중앙일보

'정준영 OMG'.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