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소민 연인 "남자친구가 같은 배우라 좋냐? 나쁘냐?"

온라인 중앙일보 2015.05.28 07:46
전소민 연인 윤현민




전소민 연인 "남자친구가 같은 배우라 좋냐? 나쁘냐?"



배우 전소민이 남자친구인 윤현민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6일 전파를 탄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는 배우 전소민과 손수현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이영자가 “남자친구가 같은 배우라 좋냐? 나쁘냐?”고 묻자 전소민은 “좋은 점은 같이 대본을 맞춰볼 수 있는 거다. 그런데 내가 자존심이 강한 건지 뭔진 모르겠는데 일 얘기는 별로 하고 싶지 않다. 서로 조심스럽다”고 답했다.



이어 “나는 윤현민이 연기자가 아니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고, 이영자는 “헤어지고 다른 남자 만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전소민은 “하지만 윤현민은 하나잖냐”라며 남자친구에 대한 애정을 과시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를 듣던 손수현이 “남자친구가 드라마에서 키스신과 베드신 하는 거 상관없냐? 그게 항상 궁금했다”고 질문하자, 전소민은 “같은 연기자지만 난 싫다”고 대답했다.



또 전소민은 “난 예쁘다는 이야기에 목말라 있다. 오디션을 많이 보는데 감독님들이 ‘넌 예쁜 얼굴은 아니잖아. 개성있고 매력있는 얼굴이지’라고 말씀하신다. 성형제의도 많이 받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전소민은 “코를 좀 높이고 가슴 성형을 하라는 제의를 많이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옆에 있던 손수현은 “나도 가슴성형 제안을 받았었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전소민 윤현민




한편 전소민은 지난 4월 인스타그램에 "놀러갈꺼야"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은 머리를 단정하게 빗은 전소민의 모습이 담긴 증명사진으로, 청순하면서도 단아한 매력이 물씬 풍기고 있는 모습이다.



앞서 전소민은 지난달 윤현민과 열애 사실을 공개했었다. 두 사람의 만남에는 배우 정경호가 오작교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고, 전소민과 윤현민은 영화 VIP 시사회에도 함께 참석하며 애정을 과시한 바 있다.



전소민 윤현민에 네티즌들은 "전소민 윤현민, 헉", "전소민 윤현민, 어머나", "전소민 윤현민, 대박", "전소민 윤현민, 우와", "전소민 윤현민, 예쁘고 잘생겼다", "전소민 윤현민, 최고네요", "전소민 윤현민, 선남선녀"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전소민 연인 윤현민’ [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