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남상미 임신 14주차, 결혼식 사진 보니 '단아함의 끝' …남편 누군가 보니

온라인 중앙일보 2015.05.20 18:01


배우 남상미(31)가 임신 소식을 알려 화제다.



남상미 소속사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20일 "남상미가 임신 14주차에 접어들었다. 오는 11월 말 출산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남상미는 경기도 양평에 위치한 신혼집과 서울의 산부인과를 오가며 태교에 전념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남상미와 남상미의 가족은 결혼식 후 떠난 신혼여행에서 허니문 베이비를 가져 매우 기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남상미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우와, 남상미 잘 사시길!" "남상미 너무 축하드려요~!" "남상미 언니 닮았으면 예쁠듯"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남상미는 지난 1월 24일 동갑내기 사업가와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2013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남상미' [사진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