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개그맨 백재현, 남성 성추행 혐의 "자고있던 남성 다가가더니…" 더듬

온라인 중앙일보 2015.05.20 10:26
백재현 성추행 혐의




 

전직 개그맨이자 연출가인 백재현(45·사진)씨가 사우나에서 남성을 성추행 혐의 불구속 입건됐다.



19일 서울 혜화경찰서에 따르면 백재현은 서울 종로구 명륜동 A사우나에서 한 남성을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로 불구속 입건됐다.



경찰 측은 "백재현은 지난 17일 오전 3시께 A사우나 수면실에서 수면 중이던 남성에게 다가가 성기를 만지는 등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백재현은 혐의 대부분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백재현은 1993년 KBS 특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각종 개그 프로그램에 출연해 인기를 얻었다. 최근에는 대학로에서 연극 연출가로 활동 중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백재현 성추행 혐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