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연아 근황 공개 "대학원 재학중…후배들 가르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5.05.18 16:22














선수 생활을 은퇴하고 보통의 일상을 보내고 있는 김연아가 오랜만에 인터뷰를 통해 모습을 드러냈다.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는 6월호 커버를 장식한 김연아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김연아는 선수 생활을 마치고 조금 더 느긋해진 분위기를 살려 인위적인 치장은 배제하고 특유의 여성미를 드러냈다. 햇살을 받으며 카메라 앞에 서 있는 모습 그대로 김연아는 충분히 예뻤고 은반 위에 여성미를 더욱 돋보이게 해주었던 몸의 곡선과 비율은 포즈로 과시하지 않아도 충분히 아름다웠다.



또 김연아 특유의 정직한 감정과 사실을 가공 없이 드러내는 담백한 성격이 사진에 잘 드러났다는 후문. 특히 깨끗한 느낌의 화이트 드레스는 김연아의 맑고 깨끗한 이미지와 잘 어우러졌고 김연아의 행운 컬러이기도 한 블루 톤의 의상은 화보에 청량감 있는 분위기를 더해 주었다.



그 동안의 생활에 대해 묻자 김연아는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이 뭔지 아직 잘 모르겠다며 “지금은 대학원에 다니고, 태릉에 가서 후배들도 봐주고, 오늘처럼 촬영을 하거나 홍보대사 활동도 해요. 새로운 무엇에 대한 생각은 아직 안 하려고 해요. 이렇게 현재에 충실하면서 지내다 보면 어느 순간 다른 생각이 들 때가 오겠죠?” 라며 당분간 자신을 내려놓는 시간을 갖고 있다고 답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jstar@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