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빠를 부탁해 조재현 딸 조혜정, 이경규와 이예림 소식 듣고… '무슨 사연?'

온라인 중앙일보 2015.05.18 09:48
아빠를 부탁해 조재현




조재현의 딸 조혜정이 이경규와 이예림 부녀의 사연에 눈물을 흘려 화제다.



17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아빠를 부탁해’에서는 어버이날을 맞아 네 아빠 이경규·조재현·강석우·조민기와 딸 이예림·조혜정·강다은이 다 함께 모여 VCR을 보는 모습이 화제가 됐다.



이날 이경규는 딸 예림과 함께 아버지가 잠든 경상도 영천 국립영천호국원을 찾아 “지난해 돌아가셨는데 오늘은 아버님이 돌아가시고 난 다음에 처음으로 맞이하는 생신이다. 아버님 생신이기 때문에 특별히 딸하고 같이 왔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돌아가신 아버지를 향한 그리움을 토로하며 눈물을 흘렸고, 이에 조혜정은 자신의 일처럼 눈물을 쏟으며 슬퍼했다.



조혜정은 왜 우냐는 조재현의 물음에 “처음엔 할아버지가 생각나서 울었는데 예림이가 우니까 더 눈물이 났다. 뭔가 내가 미안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아빠를 부탁해 조재현에 네테즌들은 “아빠를 부탁해 조재현, 딸이 정말 여린 듯”, “아빠를 부탁해 조재현 조혜정, 먹먹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아빠를 부탁해 조재현’[사진 SBS 아빠를 부탁해 캡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