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의 JTBC] 김범수·윤소희 ‘고교 우등생’ 면모 과시

중앙일보 2015.05.12 00:04 경제 11면 지면보기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서는 ‘공부의 신’ 김범수 아나운서가 한민고등학교 편에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서울대 경영학과 출신의 김범수는 30여 년 만에 듣는 고교 수업임에도 빠른 속도로 적응하며 우등생의 면모를 보인다. 수업 시간마다 선생님의 질문에 척척 대답하는 것은 물론 수학 시간에는 잠시 교과서를 훑어본 후 “전부 기억 난다”며 완벽하게 문제를 풀어내 보는 이들을 놀라게 한다.



 홍진경·윤소희(사진)·전효성 등 여자 전학생들 역시 우월한 능력을 자랑한다. 과학고를 조기 졸업하고 카이스트에 재학 중인 연기자 윤소희는 수학 시간에 가장 먼저 문제를 풀고 고난도 문제까지 논리 정연하게 풀이해 선생님을 놀라게 한다. 홍진경은 경제 시간에 현직 CEO 입장에서 바라본 실제 시장경제 모습을 설명해 학생들의 박수를 받는다. 전효성은 체육 시간에 남다른 유연성을 뽐내며 지켜보던 이들의 감탄사를 자아낸다. 12일 오후 11시 확인할 수 있다.



정아람 기자 aa@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