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디지털대학교, 인재 2만2681명 길러 사이버대 중 1위

중앙일보 2015.05.06 00:03 부동산 및 광고특집 2면 지면보기
서울디지털대는 많은 대기업·공공기관과 산학 협력을 체결했다.
서울디지털대학교(총장 정오영) 재학생 수는 1만3000여 명으로 2001년 개교 이래 가장 많다. 서울디지털대학 재학생이 이처럼 많은 것은 학생을 고객으로 보고 학교 전 분야에 ‘학생 서비스 개념’을 도입한 때문이다.



수업 커리큘럼을 철저히 학생들의 필요에 맞게 구성하고 KT·SK·CJ와 같은 국내 대기업과 한국마사회·한국수력원자력·경찰공제회 등 공공기관과 산학 협력을 체결했다.



그동안 학사학위를 취득한 졸업생 수는 2만2681명으로 국내 사이버대학 중 가장 많다.



이 중 2478명이 북경대·오사카시립대·고려대·연세대·이화여대 등 국내외 주요 대학원에 진학하는 성과를 이뤘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