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 벨기에, 0-0 무승부 거둬… 골은 없었지만 이승우의 폭풍 드리블로 '눈호강'

온라인 중앙일보 2015.05.02 09:55




한국이 2015 수원 JS컵 18세 이하(U-18) 국제청소년축구대회에서 벨기에와 비겼다.



안익수 감독이 이끄는 청소년축구대표팀은 1일 오후 5시 15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벨기에와의 대회 2차전에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초미의 관심을 모았던 이승우(17, 바르셀로나 후베닐A)는 선발로 출전했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했습니다. 후반 23분 강지훈(18, 용인대)과 교체될 때까지 68분동안 그라운드를 누볐다.



최전방 공격수로 나선 이승우는 전반 13분 역습 기회에서 20여 미터를 폭풍 돌파하며 저돌적인 모습을 보였다. 특히 전반 32분에는 틈틈히 슛기회를 노리며 상대를 압박했고 후반 2분에는 측면에서 강한 슛을 때리기도 했다.



한편 한국은 오는 3일 오후 6시 같은 장소에서 프랑스와 최종전을 치른다.



온라인 중앙일보

‘한국 벨기에’[사진 대한축구협회 공식 홈페이지 캡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