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와치 시계 속 배트맨, 엘사 … 조카들 신나겠네

중앙일보 2015.04.30 00:52 부동산 및 광고특집 5면 지면보기
스와치가 만드는 어린이시계 플릭플락은 ‘슈퍼맨’과 ‘배트맨’을 모티브로 한 제품이다. [사진 스와치]
5월을 맞아 스와치가 만드는 어린이시계 플릭플락(Flik Flak)에서 동심의 상상력을 키워주는 시계 컬렉션을 선보였다. 어린이용 시계 브랜드인 플릭플락은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알록달록한 원색의 컬러와 디자인으로 여아·남아용 각각 두 종류씩 출시됐다.



 공주가 되고 싶은 5세 이상 여자아이들을 위한 ‘겨울왕국’ 시계는 인기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의 캐릭터인 안나, 엘사 그리고 올라프가 프린트되어 애니메이션에 열광했던 어린이 팬들에게 인기 있는 선물이다. ‘헬로키티 큐피도’는 파스텔 핑크색의 스트랩(시곗줄)에 큐피트의 날개를 단 헬로키티, 테디베어 그리고 하트 무늬가 프린트되어 사랑스러운 느낌을 더한다.



 플릭플락은 남자아이들을 위한 시계 2종도 함께 선보였다. DC코믹스의 대표적인 영웅 캐릭터인 ‘슈퍼맨’과 ‘배트맨’을 모티브로 한 두 제품은 플라스틱 케이스 안의 알루미늄 다이얼에 슈퍼맨과 배트맨의 로고가 프린트되어 두 영웅 캐릭터를 사랑하는 어린이가 반길만한 선물이다.



 어린이용 시계 브랜드 플릭플락은 어린이가 시간 개념에 대해 재미있게 접근 할 수 있도록 교육적 측면 까지 고려해 만들어진 것이 특징이다. 시계를 보며 아이에게 시간 보는 법을 쉽게 재미있게 알려줄 수 있다. 분침을 상징하는 오빠 플릭이(파란색)와 동생 플락이(빨간색), 그리고 시계 다이얼에 숨겨진 재밌는 디자인이 아이들이 시간을 좀 더 재미있고 쉽게 배울 수 있도록 도와주는 친구다. 여동생 플락이는 빨간 색, 오빠 플릭이는 파란색, 빨간색으로 쓰인 숫자는 플락이가 가르쳐주는 시간이고, 파란색으로 씌여진 숫자는 오빠 플릭이가 알려주는 분이고 하면 알기 쉽다. 또 키가 큰 오빠 분침 플릭이는 시침을 상징하는 동생 플락이 보다 다리가 길어서 더 빨리 간다라고 설명하면 좋다. 분침은 읽기 쉽도록 시침 눈금 바깥으로 10·15·20… 숫자가 따로 적혀 있다.



 플릭플락의 모든 제품들은 스위스 생산이며 스와치그룹이 만드는 쿼츠 무브먼트(시계 작동장치)를 사용한다. 문의 02-3446-9401.  송덕순 객원기자



simpso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