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승우 백승호 나란히 JS 컵 훈련… "레알 갈 생각 없다" 만족감 표시?

온라인 중앙일보 2015.04.21 10:45


 

“바르셀로나를 떠날 생각이 없다”



18세 이하(U-18) 축구 국가대표 이승우(스페인 바르셀로나)가 JS컵 훈련 후 최근 근황과 앞으로의 거취에 대해 입장을 표명했다.



안익수 감독이 이끄는 U-18 축구대표팀은 20일 오전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에서 수원 JS컵에 참가하는 25명의 선수들을 소집해 첫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에는 바르셀로나에서 뛰고 있는 백승호와 이승우가 포함됐다.



훈련 후 이승우는 “새로운 마음으로 왔고 한국에서 대표로 뛰는 것은 항상 즐겁다. 형들과 함께하게 됐는데 제가 적응을 해야할 것 같다”며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고, JS컵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이승우는 자신의 장점을 말해달라는 질문에 “스페인에서 커왔고 명문 클럽에서 뛰고 있다. 득점력은 자신 있다”며 “선수는 밖에서 말하는 것보다 그라운드에서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한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님께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레알 마드리드 이적설에 대해 이승우는 “레알 마드리드 이적설이 있었는데 저는 바르셀로나에서 행복하다. 팀을 떠날 생각이 전혀 없고 메시 같은 선수가 되고 싶다”고 바르셀로나 잔류에 무게를 실었다.



수원JS컵은 JS파운데이션(이사장 박지성)의 주최로 29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수원 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된다. 한국 대표팀뿐만 아니라 프랑스·벨기에·우루과이 대표팀이 참가해 자웅을 겨룬다.



대표팀은 29일 오후 8시 우루과이와 수원JS컵 첫 경기를 갖는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승우 백승호’[사진 중앙포토]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