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반도에 사드 배치 논의중…"중국 우려할 사항 아냐" 이유가?

온라인 중앙일보 2015.04.17 13:01
한반도에 사드 배치 논의중 한반도에 사드 배치 논의중 한반도에 사드 배치 논의중 [사진 새뮤얼 라클리어 미 태평양 사령관· 중앙포토]




 

새뮤얼 로클리어 미국 태평양사령관이 "한반도에 사드 배치 논의중"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새뮤얼 라클리어 미 태평양 사령관이 16일(현지 시각) “괌에 이어 한반도에도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사드·THAAD)를 배치하는 문제를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상원 군사위 청문회에 참석해 “(사드 배치) 결정 과정은 현재 진행중”이라고 말했다.



새뮤얼 라클리어 사령관과 함께 청문회에 참석한 커리트 스카파로티 주한 미군사령관도 “한반도에 사드가 배치돼도 이는 북한의 공격에 대비한 것으로 중국이 우려할 사항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사드가 한반도의 방어에 집중할 뿐 그 밖의 지역에는 어떤 영향도 주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커리트 스카파로티 사령관은 “아직 이 문제를 두고 한국과 미국 사이에 공식 논의나 결정은 이루어진 바 없으며, 미 국방부는 이를 결정하는 과정에서 정치적·전략적 요인들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중국이 한반도의 사드 배치에 반대하는 문제에 관해 “(개인적으로) 이것은 한국의 자체 국방과 관련된 일이고, 현지의 미군 사령관인 나에게는 미군의 방위와 관련된 문제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한반도에 사드 배치 논의중'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