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조여정, 앞머리만 자랐을 뿐인데 '동안인증'

온라인 중앙일보 2015.04.15 17:59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조여정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조여정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조여정'.



드라마 ‘이혼변호사는 연애중’의 조여정 왕지원이 서로에 대한 첫인상을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조여정, 왕지원은 15일 오후 2시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진행된 SBS 주말특별기획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제작발표회에서 각각 과거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물에 출연한 인연을 밝혔다.



조여정은 “내가 ‘로맨스가 필요해 1’에 왕지원은 ‘로맨스가 필요해 3’에 출연했었다”라며 “처음 만나서 서로 잘 봤다고 친척 같은 느낌이 있었다. 시리즈 물 출연한 배우들 만나면 식구 같은 느낌이 있다”고 말했다.



이를 듣던 왕지원은 “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 배우들 만나면 식구 만난 것처럼 반갑다. 리딩 때 보자마자 알고 지낸 것 같은 느낌이었다. 그래서 빨리 친해질 수 있었다”며 화답했다.



조여정과 왕지원은 극중 어려운 가정에서 태어나 악착같이 공부해 사법고시에 합격하지만 사건에 휘말려 사무장으로 전락하고 마는 불운의 이혼변호사 고척희 역, 일은 프로페셔널하지만 사랑 앞에서는 헛똑똑이 변호사 조수아 역을 맡아 호흡을 맞춘다.



‘이혼변호사는 연애중’은 죽도록 미워하던 변호사를 부하직원으로 그토록 무시하던 사무장을 직장 상사로 맞으면서 벌어지는 개운한 복수극과 달달한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 오는 4월 1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조여정'.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