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1년만에 컴백 '지누션 뮤비 한 번 더 말해줘'…초호화 캐스팅 '슈 엄마'도 합세

온라인 중앙일보 2015.04.15 17:15
11년만에 컴백 지누션 뮤비 한 번 더 말해줘 11년만에 컴백 11년만에 컴백




'응답하라 90년대' 초호화 캐스팅



YG 엔터테인먼트(이하 YG) 힙합 듀오 지누션이 11년만에 신곡 '한 번 더 말해줘'를 발표했다.



15일 자정 지누션은 YG 공식 블로그 및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한 번 더 말해줘'를 공개했다. 2004년 '전화번호' 이후 11년 만의 신곡이다.



에픽하이의 타블로가 작사, 작곡에 참여한 '한 번 더 말해줘'는 1997년 지누션의 히트곡 '말해줘'의 두 번째 버전으로, 90년대 감성과 최신 사운드가 만난 뉴디스코 장르의 곡이다. 세련되고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신나는 분위기를 연출하면서 지누션만의 유쾌한 음악을 완성했다. 이 곡을 공동 작사-작곡한 타블로는 소속사 YG를 통해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겉멋부리지 않는 90년대 향수가 가득한 댄스곡을 만드는 게 우리의 목표였다”고 밝힌 바 있다.



그룹 지누션의 신곡 ‘한 번 더 말해줘’가 음원차트를 휩쓸고 있는 가운데, 뮤직비디오 속 특급 카메오 출연이 화제다.



또 이날 함께 공개된 지누션의 뮤직비디오에서는 모토로라 스타텍 휴대전화와 나이키 조던 운동화 등 90년대 소품이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유재석을 비롯해 하하, 서장훈, 가수 김현정, 슈, 김성수, DJ DOC, 양동근, 에픽하이, 바비 등이 지누션과 함께 카메오로 출연하며 보는 재미를 두 배로 높였다.



특히 '한 번 더 말해줘'는 SBS 'K팝스타3' 출신 장한나가 피처링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장한나의 허스키한 보컬과 강한 전자음이 돋보이는 세련된 멜로디, 지누션의 랩이 만나 환상의 조합을 이뤄냈다.



누리꾼들은 “지누션 뮤비, 대박이야” “지누션 뮤비, 토토가 멤버 다 모였네” “지누션 뮤비, 90년대 추억 돋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11년만에 컴백 '지누션 뮤비 한 번 더 말해줘'
공유하기
광고 닫기